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뉴스
도봉구, 둘째 아이부터 건강관리사 보내준다
임신난임닷컴편집부 | 승인 2017.07.31 08:58
(사진출처=서울 도봉구)

 

서울 도봉구는 둘째 아이부터 소득 수준과 관계 없이 모든 출산 가정에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사'를 보내 돌본다고 31일 밝혔다.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사업'은 전문 교육을 받은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사가 출산 가정을 직접 찾아 산모의 산후 회복과 신생아 건강관리를 돕는 사업이다.

정부 지원은 올해 기준 중위소득 80% 이하 가정을 지원 대상으로 하지만, 구는 자체 예산을 확보해 6개월 이상 도봉구 거주 임산부 중 둘째 아이나 쌍둥이 이상을 낳은 모든 가정으로 대상을 확대했다.

임신 만 4개월이 지난 뒤 일어난 유산·사산도 지원 대상에 포함된다.

신청 기간은 출산 40일 전부터 출산 후 30일 이내다.

신청서, 건강보험증, 산모 신분증, 건강보험료 납부확인서 등 관련 서류를 첨부해 도봉구 보건소 3층 도봉아이맘건강센터로 직접 방문해 내면 된다. 인터넷 복지로(www.bokjiro.go.kr) 사이트를 통해서도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도봉구 보건소 지역보건과(02-2091-4693∼4)로 문의하면 된다. ■

 

 

 

임신난임닷컴편집부  mdmom@medimomnews.com

<저작권자 © 임신난임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신난임닷컴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400, 2층 201호 에이치-5(상암동,서울산업진흥원)  
이메일 : mdmom@medimomnews.com   |  발행인 : 김민경  |  편집인 : 이승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주
Copyright © 2017 임신난임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